× 전시회안내 전시회뉴스 출품제품 참가업체 홍보영상 갤러리
× 카카오톡 페이스북 밴드 블로그
홈 > 전시회 뉴스

전시회뉴스

[RICE SHOW 2017] 윤푸드, 국내 쌀로 만든 '돈가스' 선보여…쌀 소비 촉진 기여

다양한 가정간편식 제품 지속 출시로 시장 진출 확대

기사입력 2017-04-27 11:43
윤금희 대표가 밀가루 대신 쌀가루를 이용해 만든 제품을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1인·맞벌이 가구 증가에 따른 간편식 확대, 서구화된 식습관 영향 등 쌀 소비가 줄어들고 있다. 이를 해결할 대안으로 쌀 가공식품 육성이 떠오르고 있다.

쌀 가공&육가공 전문기업 (주)윤푸드는 국내 쌀을 이용한 돈가스, 떡갈비, 수국 누룽지 등 다채로운 식품을 내놓으며 쌀 소비 촉진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다.

회사를 운영하는 윤금희 대표는 시대적 흐름에 따라 쌀 소비량이 줄어들며 정크 푸드가 늘어나는 현실에 안타까움을 느껴 2012년 기업을 직접 설립했다. 이런 만큼 핵심경영 철학으로 ▲맛과 영양이 가득한 먹거리 ▲깨끗하고 안전한 먹거리 ▲간편하고 든든한 먹거리를 내세우고 있다.

윤푸드는 제품 개발 과정을 통해 밀가루 대신 쌀가루를 이용해 만든 돈가스를 선보였다. 밀가루보다 소화도 수월하고 바삭바삭한 식감을 느낄 수 있는 돈가스는 소비자에게 긍정적인 반응을 이끌고 있다.

앞으로 윤푸드는 국내 쌀을 이용한 가정간편식 제품을 출시해 시장 진출을 점차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다양한 제품들을 기반으로 관공서, 군부대, 학교, 대형마트, 편의점 등 다양한 판매 루트를 확보해 매출 다변화를 계획하고 있다.

윤금희 대표는 “매년 국내 쌀 소비량이 줄고 있다. 쌀 소비 촉진 활성화를 위해서는 쌀 간편식 제품 개발, 쌀 가공식품 프랜차이즈 등을 방안을 적극 실현해야 한다”며 “윤푸드는 현재 다양한 제품 개발을 통해 쌀 가공식품을 내놓고 있으며, 차후 중국, 동남아 시장까지 진출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윤푸드는 오는 5월 16일부터 19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되는 2017 쌀가공식품산업대전(RICE SHOW 2017)에 참가해 대표제품인 ‘우리쌀 등심돈까스’, ‘우리쌀 치즈돈까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참가업체 전시제품

검정깨검정콩죽(스틱)

검정깨검정콩죽(스틱)
몸에 좋고 고소한 국산 검정깨와 국산 검정콩을 넣어서 만든 제품입니다. 40g씩 낱개로 포장되어 있어서 등산, 낚시 등의 야외활동이나 여행시에도 간편하게 휴대하실 수 있습니다. 찬물에도 잘 풀어지므로, 여름에는 시원하게 드실 수 있고, 따로 온수를 준비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기호에 따라 우유 혹은 두유와 함께 드셔도 좋습니다.

우리쌀아몬드전병

우리쌀아몬드전병
국내산 쌀을 주원료로 하고 아몬드를 첨가하여 만든 우리쌀아몬드전병입니다. 기름에 튀기지 않고 구워 만들어 바삭하고 부드러우며 고소한 맛을 즐길 수 있는 전병과자입니다. 커피 또는 차와 함께 드시면 더욱 좋은 간식입니다.

첫눈에 반한 눈송이 자색고구마

첫눈에 반한 눈송이 자색고구마
식감을 개선시킨 눈송이에 자색고구마 시즈닝을 입혀 달콤함을 가미한 쌀과자

쌀눈아이워터

쌀눈아이워터
국내산 쌀눈100% & 무첨가 , 현미의 영양을 간편하게 섭취
이전제품 보기 다음제품 보기 전시제품 더보기

[RICE SHOW 2017] 윤푸드, 국내 쌀로 만든 '돈가스' 선보여…쌀 소비 촉진 기여

다양한 가정간편식 제품 지속 출시로 시장 진출 확대

기사입력 . 2017-04-27 11:43:31
윤금희 대표가 밀가루 대신 쌀가루를 이용해 만든 제품을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1인·맞벌이 가구 증가에 따른 간편식 확대, 서구화된 식습관 영향 등 쌀 소비가 줄어들고 있다. 이를 해결할 대안으로 쌀 가공식품 육성이 떠오르고 있다.

쌀 가공&육가공 전문기업 (주)윤푸드는 국내 쌀을 이용한 돈가스, 떡갈비, 수국 누룽지 등 다채로운 식품을 내놓으며 쌀 소비 촉진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다.

회사를 운영하는 윤금희 대표는 시대적 흐름에 따라 쌀 소비량이 줄어들며 정크 푸드가 늘어나는 현실에 안타까움을 느껴 2012년 기업을 직접 설립했다. 이런 만큼 핵심경영 철학으로 ▲맛과 영양이 가득한 먹거리 ▲깨끗하고 안전한 먹거리 ▲간편하고 든든한 먹거리를 내세우고 있다.

윤푸드는 제품 개발 과정을 통해 밀가루 대신 쌀가루를 이용해 만든 돈가스를 선보였다. 밀가루보다 소화도 수월하고 바삭바삭한 식감을 느낄 수 있는 돈가스는 소비자에게 긍정적인 반응을 이끌고 있다.

앞으로 윤푸드는 국내 쌀을 이용한 가정간편식 제품을 출시해 시장 진출을 점차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다양한 제품들을 기반으로 관공서, 군부대, 학교, 대형마트, 편의점 등 다양한 판매 루트를 확보해 매출 다변화를 계획하고 있다.

윤금희 대표는 “매년 국내 쌀 소비량이 줄고 있다. 쌀 소비 촉진 활성화를 위해서는 쌀 간편식 제품 개발, 쌀 가공식품 프랜차이즈 등을 방안을 적극 실현해야 한다”며 “윤푸드는 현재 다양한 제품 개발을 통해 쌀 가공식품을 내놓고 있으며, 차후 중국, 동남아 시장까지 진출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윤푸드는 오는 5월 16일부터 19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되는 2017 쌀가공식품산업대전(RICE SHOW 2017)에 참가해 대표제품인 ‘우리쌀 등심돈까스’, ‘우리쌀 치즈돈까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상미 기자 sm021@kidd.co.kr

(주)산업마케팅의 사전동의 없이 사이트 일체의 정보, 콘텐츠등을 상업 및 비상업의 목적으로 전재, 전송, 스크래핑 등 무단으로 사용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쌀가공식품산업대전 온라인전시회는 (주)산업마케팅이 제작한 저작물로 지적 저작권은 (주)산업마케팅에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