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시회안내 전시회뉴스 출품제품 참가업체 홍보영상 갤러리
× 카카오톡 페이스북 밴드 블로그
홈 > 전시회 뉴스

전시회뉴스

[RICE SHOW 2017] 덕산식품, ‘정직’과 ‘원칙’으로 안전한 먹거리 제공한다

박호서 대표 “연구개발·설비투자로 국내 최고 쌀가공식품 기업 될 것”

기사입력 2017-05-06 11:47


아무리 맛있는 음식이라 하더라도 인체에 해로운 영향을 미친다면 사람들은 그 음식을 외면해 버린다. 한국 고유의 음식 중 떡도 그 예외가 될 순 없다.

1992년 창립 이래 주식회사 덕산식품(이하 덕산식품)은 ‘떡·면류의 명가’ 지위를 유지하고 발전시키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전남 함평에 위치한 쌀가루 공장에서는 반세기 동안 사용해온 제분기술을 토대로 우수한 품질의 미분제품을 생산하고 있다.

덕산식품은 최고의 설비와 유통, 설비, 인력 등의 인프라를 통해 안전한 먹거리를 생산하며 성장해 왔다. 또한 정직과 원칙에 기반을 둔 경영철학을 갖고 있으며 국내에 최고 품질의 떡, 쌀가루제품을 생산해 다양하고 안전한 먹거리 제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아울러 안전한 먹거리를 생산하기 위해 매년 생산환경 개선 및 자동화 설비를 구축해 까다롭지만 원칙을 지키면서 바른 먹거리를 생산하는 것이 동종업체와 차별화된 덕산식품의 전략이다.

한편, 덕산식품은 오는 16일부터 19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되는 2017 쌀가공식품산업대전(RICE SHOW 2017)에 참가해 ‘쌀가루’와 ‘오늘도 떡볶이’ 제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덕산식품 관계자는 “쌀가루는 손상전분을 최소화했고 식감이 우수하다”며 “‘오늘도 떡볶이’는 쌀가루로 만들어 쫄깃하고 남녀노소 모두 즐길 수 있으며 전자레인지에서 약 3분이면 완성이 가능하고 제품 조리 후에도 장시간 쫄깃한 식감 유지가 가능하다”고 말했다.

박호서 주식회사 덕산식품 대표


박호서 덕산식품 대표는 “이번 전시회에서 홍보물 및 제품 전시를 통해 현장에서 바이어와의 납품 계약이 이뤄질 수 있도록 노력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OEM 및 PB 생산만 주력으로 하다 보니 외부에 덕산식품을 알리지 못했다”며 “이번 전시회를 계기로 브랜드 및 제품 홍보와 성장 기반의 마련을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덕산식품은 최첨단을 달리고 있는 시대에 아무거나 먹는 것이 아니라 안전하고 정직한 먹거리를 먹는 것이 중요하다며,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꾸준히 연구개발 및 설비 투자로 국내 최고 쌀가공식품 기업으로 발전하겠다는 목표를 가지고 있다.

참가업체 전시제품

쌀조청, 수수조청, 칡조청

쌀조청, 수수조청, 칡조청
당사는 3代에 걸쳐 약 60여년간 경상북도 안동에서 한국 전통 식품 '조청'만을 제조/ 판매 해오고 있는 향토뿌리기업 대흥식품입니다.

바나나쌀과자

바나나쌀과자
쌀을 주 원료로 하여 만들어진 스틱형 쌀과자 제품으로 바나나시즈닝을 통하여 쌀과자의 고소한 맛과 바나나의 달콤한 맛을 느낄 수 있으며 바삭하고 고소한 맛을 토대로 아침식사 대용으로도 먹을 수 있습니다.

진천 장수 생막걸리

진천 장수 생막걸리
100% 국내산 쌀로 만든 ‘진천 장수 생막걸리’는 국내 최대 규모 막걸리 제조공장인 진천에서 탄생한 대한민국 대표 막걸리입니다. 생막걸리만의 장점인 살아있는 효모균이 풍부하게 함유되어 있으며, 자연 상태 그대로 생성되는 탄산으로 인해 시원한 청량감을 즐길 수 있습니다. 백미를 주원료로 하여 감칠맛이 뛰어나며, 국내산 쌀에서 배어나오는 기분 좋은 달콤한 맛이 일품입니다.

몽중등과 찹쌀떡

몽중등과 찹쌀떡
2011년 전국 쌀가공제품 품평회 금상 수상, 2012년 우수쌀가공제품 TOP 10선정 몽중등과의 유래 : 문화재 뿐만 아니라 역사속 수많은 인물에 얽힌 이야기가 전해 내려오고 있는 안성시 죽산면의 칠장사. 조선시대 32세까지 과거에 급제하지 못했던 어사 박문수가 과거를 치르기 위해 한양으로 향하던중 칠장사를 찾았던 어사 박문수가 나한전에 기도를 드린 후 꿈에 과거 시험에 출제될 시제가 나와 장원 급제를 하였다는 몽중등과시. 몽중등과시의 현장인 나한전에는 옛날에는 과거시험에 장원을 꿈꾸던 선비들이 많이 찾았고 지금도 중요한 시험을 앞둔 수험생이나 수험생 자녀를 둔 사람들이 발길이 끊이지 않는 곳입니다. 몽중등과는 그 어원에 유래하여 탄생한 제품이며 구성은 흰찹쌀떡, 쑥, 단호박,흑미, 홍국쌀찹쌀떡등 다양한 색상으로 포장되며 수험생들 뿐만아니라 평상시 선물용, 답례용등 간식용으로도 인기가 아주 높은 제품입니다.
이전제품 보기 다음제품 보기 전시제품 더보기

[RICE SHOW 2017] 덕산식품, ‘정직’과 ‘원칙’으로 안전한 먹거리 제공한다

박호서 대표 “연구개발·설비투자로 국내 최고 쌀가공식품 기업 될 것”

기사입력 . 2017-05-06 11:47:28


아무리 맛있는 음식이라 하더라도 인체에 해로운 영향을 미친다면 사람들은 그 음식을 외면해 버린다. 한국 고유의 음식 중 떡도 그 예외가 될 순 없다.

1992년 창립 이래 주식회사 덕산식품(이하 덕산식품)은 ‘떡·면류의 명가’ 지위를 유지하고 발전시키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전남 함평에 위치한 쌀가루 공장에서는 반세기 동안 사용해온 제분기술을 토대로 우수한 품질의 미분제품을 생산하고 있다.

덕산식품은 최고의 설비와 유통, 설비, 인력 등의 인프라를 통해 안전한 먹거리를 생산하며 성장해 왔다. 또한 정직과 원칙에 기반을 둔 경영철학을 갖고 있으며 국내에 최고 품질의 떡, 쌀가루제품을 생산해 다양하고 안전한 먹거리 제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아울러 안전한 먹거리를 생산하기 위해 매년 생산환경 개선 및 자동화 설비를 구축해 까다롭지만 원칙을 지키면서 바른 먹거리를 생산하는 것이 동종업체와 차별화된 덕산식품의 전략이다.

한편, 덕산식품은 오는 16일부터 19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되는 2017 쌀가공식품산업대전(RICE SHOW 2017)에 참가해 ‘쌀가루’와 ‘오늘도 떡볶이’ 제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덕산식품 관계자는 “쌀가루는 손상전분을 최소화했고 식감이 우수하다”며 “‘오늘도 떡볶이’는 쌀가루로 만들어 쫄깃하고 남녀노소 모두 즐길 수 있으며 전자레인지에서 약 3분이면 완성이 가능하고 제품 조리 후에도 장시간 쫄깃한 식감 유지가 가능하다”고 말했다.

박호서 주식회사 덕산식품 대표


박호서 덕산식품 대표는 “이번 전시회에서 홍보물 및 제품 전시를 통해 현장에서 바이어와의 납품 계약이 이뤄질 수 있도록 노력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OEM 및 PB 생산만 주력으로 하다 보니 외부에 덕산식품을 알리지 못했다”며 “이번 전시회를 계기로 브랜드 및 제품 홍보와 성장 기반의 마련을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덕산식품은 최첨단을 달리고 있는 시대에 아무거나 먹는 것이 아니라 안전하고 정직한 먹거리를 먹는 것이 중요하다며,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꾸준히 연구개발 및 설비 투자로 국내 최고 쌀가공식품 기업으로 발전하겠다는 목표를 가지고 있다.
최시영 기자 magmacsy@kidd.co.kr

(주)산업마케팅의 사전동의 없이 사이트 일체의 정보, 콘텐츠등을 상업 및 비상업의 목적으로 전재, 전송, 스크래핑 등 무단으로 사용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쌀가공식품산업대전 온라인전시회는 (주)산업마케팅이 제작한 저작물로 지적 저작권은 (주)산업마케팅에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