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시회안내 전시회뉴스 출품제품 참가업체 홍보영상 갤러리
× 카카오톡 페이스북 밴드 블로그
홈 > 전시회 뉴스

전시회뉴스

[RICE SHOW 2017] (주)한국라이스바이오, 누룽지 식품 개발로 해외 수출 성공

자체 설비라인 개발로 옛 가마솥 누룽지 재현

기사입력 2017-05-14 16:29


시대의 흐름에 따라 먹거리의 가치도 함께 변하는 경우가 있다. 10~20년 전까지 누룽지는 집에서 쉽게 먹을 수 있는 음식이었다. 하지만, 이제 직접 만들기보다는 사 먹는 제품이 됐으며, 해외까지 수출하는 한국 전통식품으로 거듭났다.

한국 전통식품 생산업체 (주)한국라이스바이오(대표 정용수)는 다년간의 노력 끝에 누룽지를 활용한 다양한 식품 개발에 성공해 해외 수출을 진행 중이다.

정용수 대표는 2010년 회사 설립 당시 쌀소비가 줄어들어 힘들어하는 농가들을 돕기 위한 방안으로 한국 전통식품인 누룽지의 세계화를 목표로 삼았다. 누룽지는 쌀로 만들어져 인스턴트식품에 비해 소화 흡수가 빠르고 칼로리가 낮아 인기 건강식품으로 꼽힌다.

한국라이스바이오는 구수한 맛이 일품인 옛날 가마솥 누룽지를 재현코자 설비라인을 자체적으로 개발했다. 이 설비라인은 하루 3t 이상의 누룽지를 생산할 수 있으며, 굽는 정도를 조절할 수 있어 누룽지 특유의 바삭바삭함과 구수한 맛을 낼 수 있다.

한국라이스바이오는 라이스웰을 대표브랜드로 백미, 현미, 유기농 쌀로 만든 누룽지뿐 아니라 컵 누룽지, 누룽지 스낵, 누룽지 차 등 다양한 제품들을 선보이고 있다. 현재 국내 백화점과 대형마트에 제품을 공급하고 있으며 미국, 홍콩, 유럽, 영국 등 해외 수출을 진행 중이다.

지난해 쌀가공식품산업대전에 참가한 한국라이스바이오 정용수 대표


정용수 대표는 "쌀이 소비자들에게 폭넓게 정착되기 위해서는 기호성과 기능성이 첨가된 제품 개발이 선행돼야 한다. 이러한 노력과 투자를 위해 각별한 애정과 관심이 필요하다"며 "앞으로 더욱 소비자 기호와 선택을 맞추면서 건강한 삶을 위한 최선의 제품을 생산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한국전통식품의 세계화를 앞장서기 위해 누룽지 상품 외에 쌀뜨물을 활용한 상품을 개발해 회사명 그대로 한국라이스바이오 의미를 되새긴다는 목표로 한 단계 더 전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한국라이스바이오는 오는 16일부터 19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되는 '2017 쌀가공식품산업대전(RICE SHOW 2017)'에 참가해 '찹쌀누룽지', '일회용 리필 누룽지' 등을 선보인다.

참가업체 전시제품

바나나쌀과자

바나나쌀과자
쌀을 주 원료로 하여 만들어진 스틱형 쌀과자 제품으로 바나나시즈닝을 통하여 쌀과자의 고소한 맛과 바나나의 달콤한 맛을 느낄 수 있으며 바삭하고 고소한 맛을 토대로 아침식사 대용으로도 먹을 수 있습니다.

진천 장수 생막걸리

진천 장수 생막걸리
100% 국내산 쌀로 만든 ‘진천 장수 생막걸리’는 국내 최대 규모 막걸리 제조공장인 진천에서 탄생한 대한민국 대표 막걸리입니다. 생막걸리만의 장점인 살아있는 효모균이 풍부하게 함유되어 있으며, 자연 상태 그대로 생성되는 탄산으로 인해 시원한 청량감을 즐길 수 있습니다. 백미를 주원료로 하여 감칠맛이 뛰어나며, 국내산 쌀에서 배어나오는 기분 좋은 달콤한 맛이 일품입니다.

쌀튀김떡

쌀튀김떡
*쌀함량 84.8% *특허등록: 튀겨도 터지지 않는 떡 *냉동보관으로 유통의 편리(유통기한:제조일로부터 냉동 12개월) *HACCP인증으로 철저한 위생관리 *겉은 바삭하고 속은 부드럽게 쫄깃한 맛 *다양한 소스와도 매우 잘 어울리는 제품 *아이들 건강간식, 어른들 술안주, 식사대용으로 좋습니다.

모던떡스틱,떡볼-피자,콘치즈,불닭,치킨, 바나나,잡채 등

모던떡스틱,떡볼-피자,콘치즈,불닭,치킨, 바나나,잡채 등
떡안에 다양한 재료(맛)가 필링된 형태로, 기존 전통적인 떡에 쓰이는 재료(팥앙금, 대두앙금, 콩고물)가 아닌 피자, 치킨 등 전통적인 떡에서는 상상할 수 없는 재료를 필링하여 젊은층도 떡을 맛있게 즐길 수 있도록 개발한 제품. 떡을 필링을 감싸주는 역할 만 할 뿐. 떡이지만 떡같이 보이지 않는 떡을 만들기 위해 수년을 개발해 만든 제품입니다.
이전제품 보기 다음제품 보기 전시제품 더보기

[RICE SHOW 2017] (주)한국라이스바이오, 누룽지 식품 개발로 해외 수출 성공

자체 설비라인 개발로 옛 가마솥 누룽지 재현

기사입력 . 2017-05-14 16:29:40


시대의 흐름에 따라 먹거리의 가치도 함께 변하는 경우가 있다. 10~20년 전까지 누룽지는 집에서 쉽게 먹을 수 있는 음식이었다. 하지만, 이제 직접 만들기보다는 사 먹는 제품이 됐으며, 해외까지 수출하는 한국 전통식품으로 거듭났다.

한국 전통식품 생산업체 (주)한국라이스바이오(대표 정용수)는 다년간의 노력 끝에 누룽지를 활용한 다양한 식품 개발에 성공해 해외 수출을 진행 중이다.

정용수 대표는 2010년 회사 설립 당시 쌀소비가 줄어들어 힘들어하는 농가들을 돕기 위한 방안으로 한국 전통식품인 누룽지의 세계화를 목표로 삼았다. 누룽지는 쌀로 만들어져 인스턴트식품에 비해 소화 흡수가 빠르고 칼로리가 낮아 인기 건강식품으로 꼽힌다.

한국라이스바이오는 구수한 맛이 일품인 옛날 가마솥 누룽지를 재현코자 설비라인을 자체적으로 개발했다. 이 설비라인은 하루 3t 이상의 누룽지를 생산할 수 있으며, 굽는 정도를 조절할 수 있어 누룽지 특유의 바삭바삭함과 구수한 맛을 낼 수 있다.

한국라이스바이오는 라이스웰을 대표브랜드로 백미, 현미, 유기농 쌀로 만든 누룽지뿐 아니라 컵 누룽지, 누룽지 스낵, 누룽지 차 등 다양한 제품들을 선보이고 있다. 현재 국내 백화점과 대형마트에 제품을 공급하고 있으며 미국, 홍콩, 유럽, 영국 등 해외 수출을 진행 중이다.

지난해 쌀가공식품산업대전에 참가한 한국라이스바이오 정용수 대표


정용수 대표는 "쌀이 소비자들에게 폭넓게 정착되기 위해서는 기호성과 기능성이 첨가된 제품 개발이 선행돼야 한다. 이러한 노력과 투자를 위해 각별한 애정과 관심이 필요하다"며 "앞으로 더욱 소비자 기호와 선택을 맞추면서 건강한 삶을 위한 최선의 제품을 생산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한국전통식품의 세계화를 앞장서기 위해 누룽지 상품 외에 쌀뜨물을 활용한 상품을 개발해 회사명 그대로 한국라이스바이오 의미를 되새긴다는 목표로 한 단계 더 전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한국라이스바이오는 오는 16일부터 19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되는 '2017 쌀가공식품산업대전(RICE SHOW 2017)'에 참가해 '찹쌀누룽지', '일회용 리필 누룽지' 등을 선보인다.
김인환 기자 kih2711@kidd.co.kr

(주)산업마케팅의 사전동의 없이 사이트 일체의 정보, 콘텐츠등을 상업 및 비상업의 목적으로 전재, 전송, 스크래핑 등 무단으로 사용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쌀가공식품산업대전 온라인전시회는 (주)산업마케팅이 제작한 저작물로 지적 저작권은 (주)산업마케팅에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