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시회안내 전시회뉴스 출품제품 참가업체 홍보영상 갤러리
× 카카오톡 페이스북 밴드 블로그
홈 > 전시회 뉴스

전시회뉴스

[RICE SHOW 2017] 식품 소비트렌드 겨냥한 쌀가공식품 개발로 판로 확대

2017 쌀가공식품산업대전, 현장 조리·시식 가능한 ‘쿠킹쇼’ 콘셉트 선보여

기사입력 2017-05-15 07:27
한국쌀가공식품협회 조형기 부장


바쁜 일상 속에서도 건강관리에 신경을 쓰는 현대인들은 간편식을 고를 때에도 영양을 고려하고 있다. 이러한 현대인의 라이프스타일에 의해 최근 Gluten Free 라면, 소형 패키지의 떡, 현미로 만든 씨리얼 등 영양가 높은 쌀가공식품 등의 인기가 나날이 높아지고 있다.



실제로 통계청의 ‘2016년 양곡소비량 조사결과’에 따르면 가공식품 원료로 사용된 쌀 소비량은 65만8천869톤으로 지난해에 비해 8만3천409톤(14.5%)이 늘어났다. 이러한 관심 속에서 다양한 쌀 가공식품들이 모인 ‘2017 쌀가공식품산업대전(이하 RICE SHOW)’이 오는 16일부터 19일까지 나흘간의 일정으로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된다.

올해로 8회를 맞이하는 RICE SHOW는 매년 차별화된 콘셉트의 이벤트를 진행한다. 전시 주관사인 한국쌀가공식품협회 조형기 부장은 “올해는 동서양의 쌀 가공식품들을 현장에서 직접 조리해 참관객들에게 시식을 제공하는 ‘쿠킹쇼’ 콘셉트로 진행될 예정”이라며 참관객들의 적극적인 호응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쌀가공품 품평회를 거쳐 2017년 대한민국 쌀가공품 대표브랜드 TOP 10으로 선정된 업체들은 이번 RICE SHOW에서 첫 홍보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TOP 10 업체들은 전시회를 시작으로 약 1년간 농림축산식품부(이하 농림부)와 한국쌀가공식품협회의 지원을 받아 농림부 주최 행사 및 쌀가공식품 쇼핑몰인 ‘쌀토리몰’을 비롯해 홈쇼핑과 백화점 등에서 판매·홍보될 계획이다. 조형기 부장은 “TOP 10으로 선정된 업체들은 기본적으로 매출이 20% 이상 증대됐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유통채널을 통해 국내외 홍보에 힘쓰겠다”고 언급했다.

이번 전시회는 TOP 10으로 선정된 업체뿐만 아니라 소규모 업체들에게도 기회로 작용할 전망이다. 전시회 참가업체 중 다수를 차지하는 소규모 업체들은 평소 바이어를 직접 만나 제품 홍보를 하기가 쉽지 않다. 이에 조 부장은 “다양한 이벤트들로 구성된 RICE SHOW를 통해 업체들이 색다른 홍보를 할 수 있는 최고의 기회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그러나 이러한 기회를 통해 성과를 창출하기 위해서는 한 번의 참여만으로 쉽지 않다. 그는 “바이어들의 구매 욕구를 자극하려면 최소 3년 이상 꾸준히 참여해 신뢰를 쌓아야 한다”며 “더불어 정부의 후원까지 지속적으로 이뤄진다면 시너지를 발휘해 RICE SHOW 전시 규모 확장은 물론 해외수출판로개척, 쌀가공식품 매출 증대 등 전반적인 성장을 이룩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참가업체 전시제품

모싯잎오메기떡

모싯잎오메기떡
팥삶는 공정을 소량연속작업으로 방치시간 단축하고 레시피가 일정하여 안정된 작업진행. 찰옥전분,에스텔(유화제),물엿,향료,색소를 전혀 사용하지 않고 곡류의 깊은 맛 그대로 살림 미국수출

쌀조청, 수수조청, 칡조청

쌀조청, 수수조청, 칡조청
당사는 3代에 걸쳐 약 60여년간 경상북도 안동에서 한국 전통 식품 '조청'만을 제조/ 판매 해오고 있는 향토뿌리기업 대흥식품입니다.

잇볼(It'bowl)

잇볼(It'bowl)
쌀을 주원료하여 만든 와플 문양의 먹을 수 있는 그릇형 쌀 와플 식기

유기농 이도(42%)

유기농 이도(42%)
친환경 유기농 인증 쌀로 오랜기간 발효 숙성시켜 저온에서 감압 증류한 증류식소주, 자연의 향을 느낄 수 있으며, 화끈하지만 목넘김이 부드럽고, 첫잔 보다 두번째 잔이 더 매력적입니다. 입안으로 날카롭게 파고드는 42도의 높은 도수에 놀라기도 전에 뿜어내는 미묘한 향과 지날수록 부드러운 목 넘김에 마실 때마다 새로운 느낌이 드는 '이도 42', 국내 유일의 유기가공 증류식 소주로 고급스럽게 녹아있는 우리의 전통을 그대로 느끼실 수 있습니다. 친환경 유기농인증 쌀로 오랜 기간 숙성시킨 뒤 감압 증류로 저온에서 증류해 쌀의 누룩 한 맛을 잡아내었으며 고급스러운 포장까지 더해져 선물용으로 좋습니다.
이전제품 보기 다음제품 보기 전시제품 더보기

[RICE SHOW 2017] 식품 소비트렌드 겨냥한 쌀가공식품 개발로 판로 확대

2017 쌀가공식품산업대전, 현장 조리·시식 가능한 ‘쿠킹쇼’ 콘셉트 선보여

기사입력 . 2017-05-15 07:27:07
한국쌀가공식품협회 조형기 부장


바쁜 일상 속에서도 건강관리에 신경을 쓰는 현대인들은 간편식을 고를 때에도 영양을 고려하고 있다. 이러한 현대인의 라이프스타일에 의해 최근 Gluten Free 라면, 소형 패키지의 떡, 현미로 만든 씨리얼 등 영양가 높은 쌀가공식품 등의 인기가 나날이 높아지고 있다.



실제로 통계청의 ‘2016년 양곡소비량 조사결과’에 따르면 가공식품 원료로 사용된 쌀 소비량은 65만8천869톤으로 지난해에 비해 8만3천409톤(14.5%)이 늘어났다. 이러한 관심 속에서 다양한 쌀 가공식품들이 모인 ‘2017 쌀가공식품산업대전(이하 RICE SHOW)’이 오는 16일부터 19일까지 나흘간의 일정으로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된다.

올해로 8회를 맞이하는 RICE SHOW는 매년 차별화된 콘셉트의 이벤트를 진행한다. 전시 주관사인 한국쌀가공식품협회 조형기 부장은 “올해는 동서양의 쌀 가공식품들을 현장에서 직접 조리해 참관객들에게 시식을 제공하는 ‘쿠킹쇼’ 콘셉트로 진행될 예정”이라며 참관객들의 적극적인 호응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쌀가공품 품평회를 거쳐 2017년 대한민국 쌀가공품 대표브랜드 TOP 10으로 선정된 업체들은 이번 RICE SHOW에서 첫 홍보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TOP 10 업체들은 전시회를 시작으로 약 1년간 농림축산식품부(이하 농림부)와 한국쌀가공식품협회의 지원을 받아 농림부 주최 행사 및 쌀가공식품 쇼핑몰인 ‘쌀토리몰’을 비롯해 홈쇼핑과 백화점 등에서 판매·홍보될 계획이다. 조형기 부장은 “TOP 10으로 선정된 업체들은 기본적으로 매출이 20% 이상 증대됐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유통채널을 통해 국내외 홍보에 힘쓰겠다”고 언급했다.

이번 전시회는 TOP 10으로 선정된 업체뿐만 아니라 소규모 업체들에게도 기회로 작용할 전망이다. 전시회 참가업체 중 다수를 차지하는 소규모 업체들은 평소 바이어를 직접 만나 제품 홍보를 하기가 쉽지 않다. 이에 조 부장은 “다양한 이벤트들로 구성된 RICE SHOW를 통해 업체들이 색다른 홍보를 할 수 있는 최고의 기회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그러나 이러한 기회를 통해 성과를 창출하기 위해서는 한 번의 참여만으로 쉽지 않다. 그는 “바이어들의 구매 욕구를 자극하려면 최소 3년 이상 꾸준히 참여해 신뢰를 쌓아야 한다”며 “더불어 정부의 후원까지 지속적으로 이뤄진다면 시너지를 발휘해 RICE SHOW 전시 규모 확장은 물론 해외수출판로개척, 쌀가공식품 매출 증대 등 전반적인 성장을 이룩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민솔 기자 mskim@kidd.co.kr

(주)산업마케팅의 사전동의 없이 사이트 일체의 정보, 콘텐츠등을 상업 및 비상업의 목적으로 전재, 전송, 스크래핑 등 무단으로 사용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쌀가공식품산업대전 온라인전시회는 (주)산업마케팅이 제작한 저작물로 지적 저작권은 (주)산업마케팅에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