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시회안내 전시회뉴스 출품제품 참가업체 홍보영상 갤러리
× 카카오톡 페이스북 밴드 블로그
홈 > 전시회 뉴스

전시회뉴스

[RICE SHOW 2017] ㈜씨앗농부, 발아현미로 만든 친환경·유기농 제품 선보여

신해숙 대표 일주일 간 수작업 거쳐 발아현미 제품 생산

기사입력 2017-05-15 13:48
㈜씨앗농부 신해숙 대표


먹거리 안전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친환경·유기농 식품을 찾는 소비자들이 늘고 있다.

오는 16일부터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되는 ‘2017 쌀가공식품산업대전(RICE SHOW)'에 참가하는 ‘㈜씨앗농부(대표 신해숙)’는 발아현미로 만든 친환경, 유기농 식품을 선보인다.

신해숙 대표는 과거 췌장암으로 투병생활을 할 당시 식습관의 중요성을 깨닫고 발아현미를 직접 만들기 시작했다. 직접 만든 친환경, 유기농 식품이 건강에 큰 도움이 되자 많은 사람들에게 공유하고자 회사를 설립했다.

지난해 쌀가공식품산업대전에 참가한 (주)씨앗농부


씨앗농부의 모든 제품들은 신해숙 대표의 수작업을 거쳐 생산된다. 무농약 친환경 현미를 발아시키기 위해 온도와 습도를 유지하며 약 72시간 동안 지속적으로 수분을 공급하는 작업이 이뤄진다. 이후 찌고 볶고 말리는 작업을 거치면 일주일이 걸려 제품이 완성된다.

일반 현미와는 달리 발아현미는 발효 과정에서 가바, 피티산 등의 성분이 더해져 건강에 더욱 도움을 준다. 특히 소화가 잘되는 장점이 있어 위장 장애를 가진 사람들에게 인기를 끌고 있다.

신해숙 대표는 이어 "요즘 현대인들이 점점 간편식을 추구하고 잇는 추세이기 때문에 한 끼로도 충분한 영양을 섭취할 수 있다"며 "특히 음식을 섭취할 때 절제가 필요한 환자들에게 발아현미가 지닌 효능을 알려주고 싶다"고 밝혔다.

이어 "저희 제품을 처음 접하는 사람들은 생소할 수 있지만, 지속적으로 먹을 경우 몸에 변화가 찾아오는 것을 느낄 수 있을 것"이라며 "올바른 식생활은 건강을 지키는 필수 요소"라고 말했다.

참가업체 전시제품

떡국떡

떡국떡
쌀을 원료로 만든 부드럽고 쫄깃한 쌀떡의 맛을 느끼실수 있습니다. [국민 컨슈머리포트]에서 시중에 판대되고 있는 떡국떡을 수거하여, 맛과 가격을 고려해서, 블라인드 테스트 및 평가를 한 기사 입니다.(2015년 2월 기사) 요즘도 쌀을 씻고 불려서 방앗간에 가 가래떡을 뽑아 오는 집이 있다. 이런 집들은 식구들이 옹기종기 모여 앉아 썰면서 남은 꽁지를 먹는 즐거움을 누리기도 한다. 또는 기계로 썰어와 써는 수고만은 덜기도 한다. 하지만 대부분의 집에선 썰어놓은 떡을 구입한다. 가장 큰 이유는 편리함 때문이다. 떡 뽑는 비용이 만만치 않아 외려 시판용 떡국 떡이 경제적이라는 주부들도 적지 않다. 국민 컨슈머리포트 설 먹을거리 점검 두 번째는 떡국 떡이다. ◇시판 떡국 떡 브랜드 다양= 현재 농협유통 하나로마트는 10가지, 이마트는 7가지, 홈플러스는 6가지, 롯데마트는 5가지를 각각 판매하고 있었다. 평가 대상 떡국 떡은 취급 제품 종류 수가 가장 많은 농협유통 하나로마트 양재점에서 일괄 구입했다. 우선 최고가인 CJ제일제당 우리햅쌀떡국떡(100g당 693원), 최저가인 칠갑농산 우리쌀떡국(298원)을 골랐다. 칠갑농산 제품은 마침 세일 중으로, 4일 원래 가격(417원)으로 환원될 예정이다. 그래서 칠갑농산 제품을 제외하면 가장 싼 제품인 동성식품 우리쌀떡국떡(355원)을 추가했다. 또 하나로마트에서 가장 잘나가는 제품인 송학식품의 햇살떡국(468원)도 대상에 넣었다. ◇재료는 모두 우리쌀=이번 떡국 떡 평가에는 ㈔세계음식문화원 이사장이며 식공간연출학 박사인 양향자 이사장, 한국농식품직업전문학교 식품산업학부 김경분 겸임교수, 63뷔페 ‘파빌리온’ 한식총괄 김영호 셰프, 쿠킹스튜디오 ‘메이스테이블’ 메이김 대표가 나섰다. 떡국 떡 4가지를 1∼2인분씩 지퍼 백에 나눠 담아 지난달 29일 평가자들에게 보냈다. 평가는 우선 모양 색깔 냄새 등 외관평가, 떡의 퍼짐성, 식감, 맛 4가지를 기준으로 평가했다. 떡국 떡의 평가인 만큼 국물은 맹물로 했고, 고명도 얹지 않기로 했다. 4가지 평가를 바탕으로 1차 총평가를 한 다음 가격을 공개하고 2차 총평가를 했다. 모두 제일 좋은 제품에 4점, 제일 좋지 못한 제품에 1점을 주는 상대평가 방식을 택했다. 그동안 재료를 공개한 뒤 2차 평가를 했으나 평가 대상 제품이 모두 국산 쌀 98∼99%로 재료의 차별성이 없어 생략했다. ◇품질은 기대 이하=시판되는 떡국 떡들은 평가자들의 입맛을 사로잡지 못했다. 1차 총평가에서 100점 만점으로 환산해 70점 이상을 받은 제품이 한 가지도 없었다. 최고가 제품인 CJ제일제당(㈜미정 제조) 우리햅쌀떡국떡은 공동 1위를 차지했으나 68.75점에 그쳤다. 김 교수는 2일 “쌀의 부드러움보다는 전분의 느낌이 난다”면서 “이 제품이 가장 비싸다니 의외”라고 했다. 가격 공개 후 총평가에선 결국 2위로 떨어졌다. 이 제품은 중소기업인 미정을 돕기 위해 CJ제일제당이 유통만 맡고 있다. 동성식품 우리쌀떡국떡은 우리햅쌀떡국떡의 절반가격이었지만 1차 평가에서 공동 1위에 올랐다. 가격 공개 후 실시한 2차 평가에서 75점으로 단독 1위를 차지했다. 세일 중인 칠갑농산 우리쌀떡국은 모양 색깔 냄새 등 외관평가에선 81.25점으로 전 항목 통틀어 최고점을 받았다. 그러나 맛에서 낮은 점수를 받으면서 1차 평가 62.5점, 2차 평가 56.25점에 그쳤다. 평가 대상 중 두 번째로 비싼 송학식품 햇쌀떡국은 1, 2차 평가에서 모두 50점을 받아 최하위였다. 특히 ‘좋지 않은 냄새가 난다’는 지적과 함께 외관항목에서 43.75점으로 최저점을 기록했다. 떡국 떡 역시 품질이나 맛이 가격과는 비례하지 않음을 보여 주었다.

채소미쌀

채소미쌀
신선한 무농약 뿌리채소를 특허받은 피톤치드 건조방법으로 건조하여 무농약 쌀에 더함으로써 쌀의 탄수화물은 줄이고 건강함으로 채운 Natural Vegetable Rice 채소미米입니다.

유기농 이도(42%)

유기농 이도(42%)
친환경 유기농 인증 쌀로 오랜기간 발효 숙성시켜 저온에서 감압 증류한 증류식소주, 자연의 향을 느낄 수 있으며, 화끈하지만 목넘김이 부드럽고, 첫잔 보다 두번째 잔이 더 매력적입니다. 입안으로 날카롭게 파고드는 42도의 높은 도수에 놀라기도 전에 뿜어내는 미묘한 향과 지날수록 부드러운 목 넘김에 마실 때마다 새로운 느낌이 드는 '이도 42', 국내 유일의 유기가공 증류식 소주로 고급스럽게 녹아있는 우리의 전통을 그대로 느끼실 수 있습니다. 친환경 유기농인증 쌀로 오랜 기간 숙성시킨 뒤 감압 증류로 저온에서 증류해 쌀의 누룩 한 맛을 잡아내었으며 고급스러운 포장까지 더해져 선물용으로 좋습니다.

몽중등과 찹쌀떡

몽중등과 찹쌀떡
2011년 전국 쌀가공제품 품평회 금상 수상, 2012년 우수쌀가공제품 TOP 10선정 몽중등과의 유래 : 문화재 뿐만 아니라 역사속 수많은 인물에 얽힌 이야기가 전해 내려오고 있는 안성시 죽산면의 칠장사. 조선시대 32세까지 과거에 급제하지 못했던 어사 박문수가 과거를 치르기 위해 한양으로 향하던중 칠장사를 찾았던 어사 박문수가 나한전에 기도를 드린 후 꿈에 과거 시험에 출제될 시제가 나와 장원 급제를 하였다는 몽중등과시. 몽중등과시의 현장인 나한전에는 옛날에는 과거시험에 장원을 꿈꾸던 선비들이 많이 찾았고 지금도 중요한 시험을 앞둔 수험생이나 수험생 자녀를 둔 사람들이 발길이 끊이지 않는 곳입니다. 몽중등과는 그 어원에 유래하여 탄생한 제품이며 구성은 흰찹쌀떡, 쑥, 단호박,흑미, 홍국쌀찹쌀떡등 다양한 색상으로 포장되며 수험생들 뿐만아니라 평상시 선물용, 답례용등 간식용으로도 인기가 아주 높은 제품입니다.
이전제품 보기 다음제품 보기 전시제품 더보기

[RICE SHOW 2017] ㈜씨앗농부, 발아현미로 만든 친환경·유기농 제품 선보여

신해숙 대표 일주일 간 수작업 거쳐 발아현미 제품 생산

기사입력 . 2017-05-15 13:48:51
㈜씨앗농부 신해숙 대표


먹거리 안전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친환경·유기농 식품을 찾는 소비자들이 늘고 있다.

오는 16일부터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되는 ‘2017 쌀가공식품산업대전(RICE SHOW)'에 참가하는 ‘㈜씨앗농부(대표 신해숙)’는 발아현미로 만든 친환경, 유기농 식품을 선보인다.

신해숙 대표는 과거 췌장암으로 투병생활을 할 당시 식습관의 중요성을 깨닫고 발아현미를 직접 만들기 시작했다. 직접 만든 친환경, 유기농 식품이 건강에 큰 도움이 되자 많은 사람들에게 공유하고자 회사를 설립했다.

지난해 쌀가공식품산업대전에 참가한 (주)씨앗농부


씨앗농부의 모든 제품들은 신해숙 대표의 수작업을 거쳐 생산된다. 무농약 친환경 현미를 발아시키기 위해 온도와 습도를 유지하며 약 72시간 동안 지속적으로 수분을 공급하는 작업이 이뤄진다. 이후 찌고 볶고 말리는 작업을 거치면 일주일이 걸려 제품이 완성된다.

일반 현미와는 달리 발아현미는 발효 과정에서 가바, 피티산 등의 성분이 더해져 건강에 더욱 도움을 준다. 특히 소화가 잘되는 장점이 있어 위장 장애를 가진 사람들에게 인기를 끌고 있다.

신해숙 대표는 이어 "요즘 현대인들이 점점 간편식을 추구하고 잇는 추세이기 때문에 한 끼로도 충분한 영양을 섭취할 수 있다"며 "특히 음식을 섭취할 때 절제가 필요한 환자들에게 발아현미가 지닌 효능을 알려주고 싶다"고 밝혔다.

이어 "저희 제품을 처음 접하는 사람들은 생소할 수 있지만, 지속적으로 먹을 경우 몸에 변화가 찾아오는 것을 느낄 수 있을 것"이라며 "올바른 식생활은 건강을 지키는 필수 요소"라고 말했다.
김인환 기자 kih2711@kidd.co.kr

(주)산업마케팅의 사전동의 없이 사이트 일체의 정보, 콘텐츠등을 상업 및 비상업의 목적으로 전재, 전송, 스크래핑 등 무단으로 사용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쌀가공식품산업대전 온라인전시회는 (주)산업마케팅이 제작한 저작물로 지적 저작권은 (주)산업마케팅에 있습니다.